Home » Development » Objective-C

Objective-C

JSON파일을 읽기 – Objective-C

Foundation에는 객체를 JSON 형식으로 직렬화하는 도구인 NSJSONSerialization를 제공한다. 이를 사용하면 객체 그래프를 JSON으로 변환하거나 반대로 JSON으로부터 객체 데이터를 재구성하여 사용할 수 있다. JSON 파일은 일반적인 텍스트 편집기로 열어볼 수 있는 텍스트 파일이지만, NSJSONSerialization은 파일을 읽어들인 바이트스트림을 객체로 변환한다. 따라서 파일은 NSData 형식으로 읽어들인 후에 사용하면 된다.

더 보기 »JSON파일을 읽기 – Objective-C

코코아바인딩에서 집합 타입의 프로퍼티를 연결할 때 유의할 점

코코아 바인딩을 사용할 때 특정한 키 이름이 변경가능한 배열(NSMutableArray)일 때, UI를 통해 값을 추가/제거하거나 변경한다 하더라도 이러한 변경이 원래 데이터에 반영되지 않는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가 있다.

원문 : 코코아 바인딩 문제해결(Troubleshooting Cocoa Bindings)
https://developer.apple.com/library/content/documentation/Cocoa/Conceptual/CocoaBindings/Concepts/Troubleshooting.html

집합 컨트롤러가 현재 데이터를 표시하지 않아요.

“이러한 문제는 보통 여러분의 애플리케이션이 집합 콘텐츠를 키-밸류 옵저빙 호환 방식으로 데이터를 변경하지 않기 때문에 일어납니다. 배열을 addObject:removeObject: 로 제거하는 것만으로는 부족합니다.”

더 보기 »코코아바인딩에서 집합 타입의 프로퍼티를 연결할 때 유의할 점

코코아 앱 따라하기 – 3

지난 시간까지 macOS용 TTS앱을 간단하게 구현하고, 현재 상태에 따라 UI를 업데이트하도록 다듬고, 테이블 뷰를 사용하는 등의 기본적인 앱 구현에 관한 내용을 살펴보았다. 인터페이스 빌더와 코드 편집기를 오가며 앱을 만드는 방법에 있어서 macOS앱이나 iOS앱은 큰 차이가 없는 듯 보였다. 이번 시간에는 macOS용 앱을 만들 때만 사용 가능한 코코아 바인딩이라는 기술을 통해서 이 앱을 처음부터 새로 작성하는 과정을 살펴볼 것이다.더 보기 »코코아 앱 따라하기 – 3

코코아 앱 따라하기 – 2

지난 글에서 만든 TTS 앱을 조금 개선해보자. 이 앱에는 Start, Stop 두 개의 버튼이 있다. 그런데 두 버튼은 모두 활성화된 상태가 된다. 따라서 앱이 텍스트를 읽고 있지 않은 경우에도 stop 버튼을 클릭할 수 있고, 또 앱이 텍스트를 읽고 있는 중간에 start 버튼을 반복적으로 클릭할 수 있게 된다.
이 상황을 멋지게 해결하기 위해서는 버튼의 활성화 상태를 그 때 그 때 바꿔주는 것이다. 즉 앱이 읽는 중간에는 start 버튼이 비활성화 되어야 하고, 앱이 읽고 있지 않을 때에는 반대로 stop 버튼이 비활성화 되는 것이다.더 보기 »코코아 앱 따라하기 – 2

NSPersistentContainer를 통한 코어데이터 스택생성하기

macOS Sierra로 업데이트되면서 코어데이터에 NSPersistentContainer 클래스가 추가되었다. 이 클래스를 사용하면 코어데이터 스택을 셋업하는 여러 귀찮은 과정을 생략하고 간단하게 처리할 수 있다. 사실 코어데이터 스택을 수동으로 셋업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정보는 코어데이터 모델 파일의 이름과, 저장소 파일을 생성할 위치 정도이며, 그외의 대부분의 코드는 보일러 플레이트라 할 수 있다.  저장소 파일 위치는 적당한이름(?)으로 사용자 라이브러리 내에 만들어지므로 결국 최소한으로 필요한 정보는 데이터 모델 파일 이름이 된다. 즉 관리 객체 모델의 이름만 있다면 코어데이터 스택의 초기화에 필요한 코드는 사실상 동일하다 하겠다.

더 보기 »NSPersistentContainer를 통한 코어데이터 스택생성하기
Pages: 1 2

코어데이터에서 커스텀 타입 속성을 사용하기

코어데이터 내의 엔티티의 속성은 문자열, 숫자값, 날짜, 바이너리 데이터등의 기본적인 타입을 지정할 수 있다. 하지만 어떤 경우에는 이런 타입 이외의 커스텀 타입을 사용해야 하는 경우가 있을 수 있다. 예를 들어 NSColor라든지, 혹은 CGRect, CGPoint, CGSize와 같은 C 구조체로 된 정보 또, 아예 직접 작성한 커스텀 타입인 경우도 있을 수 있다. 이러한 커스텀 타입을 엔티티의 속성으로 사용하는 방법에 대해서 알아보자. 코어데이터 모델 편집기에서 엔티티 내 속성(attribute)의 타입을 선택하기 위한 팝업 메뉴 중에는 Transformable 이라는 타입이 존재한다. 이 타입은 저장소에 저장될 때는… 더 보기 »코어데이터에서 커스텀 타입 속성을 사용하기

코코아 바인딩의 기초

MVC 패턴에서 프로그래머가 가장 많이 작성하는 코드는 크게 두 가지인데, 하나는 모델 데이터에서 발생한 변경을 뷰에 반영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뷰에서 사용자의 조작에 의해서 변경된 값을 모델 데이터에 반영하는 것이다. 사실 이것이 MVC에서 컨트롤러가 수행하는 일이다. GUI프로그램을 작성할 때 가장 많이 하게되는 이러한 작업을 조금 더 간단하게 (가급적이면 코드를 작성하지 않고) 구현하는 방법이 있으면 제법 편하지 않을까? 이럴 때 사용하는 코코아 바인딩은 Cocoa에서 macOS에서 데이터 모델과 뷰 사이의 양방향 연결을 만드는 일종의 ‘마법’이다. 예를 들어 아래 그림과 같은 간단한 앱을… 더 보기 »코코아 바인딩의 기초

KVC 집합 접근자/변경자 메소드 작성방법

키밸류 코딩의 집합 접근자/변경자 메소드 to-many 관계의 프로퍼티에 대한 조정은 키밸류 코딩에서 배열 프록시를 통해서 이루어진다고 했다. 이 때 개별 원소를 추가/삭제/교체하는 작업의 효율을 높이고, 각 동작에 대해서도 KVO 지원을 가능하게 하기 위해서 배열 프록시와 연계하여 동작할 수 있는 집합 메소드를 추가로 정의하는 것이 강력하게 권장된다. 이들 메소드들은 기본적으로 NSMutableArray의 기본적인 액세스 메소드들에 키 이름이 혼합된 형태로, 일정한 규칙에 의해 이름 지어진다. 단, 키 이름이 메소드 이름에 들어가기 때문에 메소드명이 고정되지 않았고, 따라서 NSKeyValueCoding 레퍼런스 상에서는 소개되지 않는다. 집합 접근자… 더 보기 »KVC 집합 접근자/변경자 메소드 작성방법

iOS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애니메이션 구현 기법들에 대한 정리

애니메이션 구현 방법

iOS의 애니메이션 구현은 크게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는데 하나는 UIKit의 애니메이션 API를 사용하는 것이고, 다른 하나는 코어 애니메이션을 사용하는 것이다. 오늘은 각각의 세부적인 구현보다는 각각의 API의 차이와 기본적인 사용방법에 대해서 살펴보도록 하겠다.더 보기 »iOS에서 사용할 수 있는 애니메이션 구현 기법들에 대한 정리

(Swift) Objctive-C와 Swift 타입의 브릿징

브릿징

Swift의 많은 기본 타입들은 Objective-C의 파운데이션 타입에 대응되는 것들이 있고 (e.g. String <-> NSString) 이렇게 카운터파트가 존재하는 타입들은 파운데이션타입으로 브릿징된다. 브릿징은 Objective-C 타입이 Swift 타입으로 행동하거나 혹은 반대로 Swift 타입이 Objective-C 타입처럼 행동하여 이 둘을 상호간에 바꿔쓸 수 있음을 말한다. 다시 말해 파운데이션 API를 사용하면서 NSString 을 사용해야 할 때 String을 쓰거나 반대로 Swift 함수/메소드 호출 시 String 을 써야 할 때 NSString을 쓰는 것이 허용된다는 말이다. 1

 Swift는 어떤 Objective-C 타입들을 자동으로 Swift 타입으로 변환하며, 그 반대의 동작도 자동으로 수행합니다. 이렇게 Objective-C와 Swift 사이에서 전환되는 타입들을 “bridged types”라 부릅니다. 예를 들어, Swift 코드에서 NSString 파라미터를 요구하는 Objective-C API에 String 타입의 값을 넘겨줄 수 있습니다. 또한 많은 코코아 프레임워크들은 API를 좀 더 Swift 스럽게 새로 정의했습니다. 예를 들어 NSCoderdecodeObjectOfClass(_:forKey:)는 Swift의 제네릭 타입을 통해 보다 강한 타입시그니처를 갖게 됐습니다.2

사실 이 브릿징은 Objective-C에 익숙하다면 낯선 개념은 아니다. 코코아에는 Objective-C가 아닌 C로 제작된 코어 파운데이션 프레임워크가 있고, 이미 NS* 클래스들은 CF* 타입들과 브릿징되고 있다. 더 보기 »(Swift) Objctive-C와 Swift 타입의 브릿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