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data visualization

data visualization

Jupyter용 시각화 라이브러리 Altair

파이썬 생태계에서 데이터 시각화 분야에서는 matplotlib이 사실상 독보적인 위치에 있음은 반론의 여지가 별로 없긴합니다. 하지만 일관성이 부족한 API나 그래프의 외관을 예쁘게 만드려면 과다한(?) 노동이 필요한 점은 단점으로 지적받기는 합니다. 이런 문제를 극복하기 위해서, 기본적으로 예쁜 그래프를 만들 수 있도록 해주는 Seaborn이나, R의 ggplot의 인터페이스를 이식해온 plotnine 같은 대안이 존재합니다.

데이터 시각화에 대한 니즈는 유독 파이썬에서만 있는 것은 아니기에, 다른 많은 언어들에서도 훌륭한 데이터 시각화 도구들이 나오고 있습니다. jupyter의 경우 웹 기반의 노트북을 지원하고 있기 때문에 자바 스크립트로 만들어진 프론트엔드 시각화 도구를 접목하여 사용하기가 용이합니다. 자바 스크립트 쪽에서 선언적인 API, 높은 자유도 등의 요구조건을 만족하는 시각화 프론트엔드로 Vega가 있습니다.

더 보기 »Jupyter용 시각화 라이브러리 Altair

matplotlib의 기본 사용법 및 다른 시각화 라이브러리

오늘은 파이썬의 시각화 부분에서 가장 널리 쓰이고 있는 matplotlib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matplotlib을 사용할 때 주로 서브패키지인 pyplot을 사용한다. pyplot은 MATLAB의 인터페이스와 유사하게 작동할 수 있도록 하여 MATLAB을 사용하는 사용자층이 쉽게 matplotlib으로 옮겨오도록 하고 있다. 문제는 MATLAB의 인터페이스가 그모양이어서 그런지 모르겠는데, matplotlib의 인터페이스가 일관성도 없는 편이고 그다지 객체지향적이지도 않아서 사실상 API 문서만으로도 사용이 어렵고 관련 예제를 보면서 코드를 따라써야 하는 수준으로 처리해야 하는 경우가 많다는 것이다.

더 보기 »matplotlib의 기본 사용법 및 다른 시각화 라이브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