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Uncategorized » Page 3

Uncategorized

20071120 :: 인랑 (1999)

미칠 것 같은 이야기 미칠 듯이 숨막히는 잿빛 하늘 아래, 슬픈 눈의 두 청춘이 있었습니다. 시대가 하 수상하여 의지할 곳 없던 외로운 영혼들이었지요. 남자는 늑대의 편에, 여자는 인간의 편에서 살아가고 있던 중 거짓말과 같은 운명의 장난처럼 두 사람은 만나게 됩니다. 모든 것은 붉은 코트를 입은 한 소녀의 죽음 때문이었는데,이 들의 이야기는 잔혹한 빨간 두건처럼이나 잔인한 결말을 향해 치닫습니다. 두 사람 모두 그 사실을 잘  알고 있지만, 어떻게 보면 이미정해진 이야기라 아무리 발버둥치려해도 어찌 거세게 흘러가는 시대의 흐름에서 헤어날 수가 없어요.… 더 보기 »20071120 :: 인랑 (1999)

20071119 :: 엠파스 해킹 당한 건가효

오전에 잠깐 어떤 파일 하나 받은 걸 포워딩해주려고 엠팔 메일에 접속했습니다. 그리고 해당 파일을 다른 사람에게 전달해주고, 보내기 버튼을 눌렀습니다. 여기까진 좋았는데요, 갑자기 화면이 엉뚱한 사이트로 넘어가는게 아니겠습니까? 순간 당황해서 마우스를 왼쪽으로 긁었습니다. (FF2에 마우스제스쳐 확장을 사용중입니다) 다시 엠팔 사이트로 이동했지만 이내 문제의 사이트로 돌아왔습니다. 대충 보시면 알겠지만 문제의 사이트는 그냥 절로 혀를 차게 만드는 허접대기 듣보잡 광고 모음 사이트입니다. 해당 사이트 도메인(com.co.kr)을 광고 필터로 걸고서 다시 엠파스로 돌아왔습니다. 애드블럭에서 차단 가능한 요소에 해당 도메인이 포함된 녀석이 하나 있더군요. 무려… 더 보기 »20071119 :: 엠파스 해킹 당한 건가효

Hello world!

축하합니다. 한번의 실수로 모든 wireframe의 글을 다 날려먹었어요. 젠장… ㅠㅠ 새출발 할 생각은 하고 있지요. 튜토리얼 같은 거 새로 하자니 속이 터지지만 심심할 시간은 이제 별로 없겠단 생각이 드네요. 그럼. 화이팅.

캐럿

캐럿(carot) : 보석의 질량단위 매매의 기준이 되는 것과, 금의 순도를 표시하는 것의 두 가지가 있다. 1. 보석의 질량 단위로서의 캐럿 : 200mg의 질량을 1캐럿으로 한다. 이전에는 205.3mg을 많이 사용하였으나, 나라나 지방에 따라 각기 달랐으므로 1907년 제4회 국제도량형총회에서 200mg으로 통일하였다. 기호는 ct(또는 car)이다. 구(舊)캐럿에 대하여 현행 캐럿을 미터캐럿이라고도 한다. 또 비취는 무게가 거래의 단위가 될 수 없기 때문에 사용하지 않고, 진주의 경우는 그레인(64.8mg)을 사용하고 있다. 2. 금의 질량 또는 순도로서의 캐럿 : 금의 질량을 캐럿으로 표시할 때, 1캐럿은 약 1.296그램의 값을… 더 보기 »캐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