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NSOperationQueue

NSOperationQueue

Swift – BlockOperation 사용하기

Operation(NSOperation)은 특정한 작업을 수행하기 위한 코드와 데이터를 감싸는 객체로 해당 작업을 동기/비동기로 필요한 시점에 실행하기 위한 용도로 사용한다. NSOperation은 OSX 10.5에서도입되었는데, 이 시점의 Objective-C에서는 클래스의 외부에서 코드를 주입할 수 있는 언어적인 장치가 존재하지 않았기 때문에, 이를 사용하려면 무조건 NSOperation의 서브클래스를 만들어야 하는 불편한 점이 있었다. 따라서 간단한 코드 조각을 실행하기 위해서 NSOperation을 사용하는 것은 꽤나 불편한 일이었다.

OSX 10.6(스노우레퍼드)부터 GCC/Clang을 기본 컴파일러로 사용하게 되었고 이때부터 코드블럭 기능이 지원되었다. 즉 별도의 서브클래스를 작성하지 않더라도 코드 블럭의 형태로, 마치 클로저처럼 코드와 코드가 캡쳐링하는 데이터를 주입하여 오퍼레이션 인스턴스를 만드는 것이 가능해졌다. 실질적으로 NSOperation을 그대로 사용해야할 이유는 현재로서는 찾아보기 힘들다.

더 보기 »Swift – BlockOperation 사용하기

작업큐

작업 큐

때때로, 그리고 생각보다는 자주 프로그램은 한 번에 하나 이상의 일을 동시에 처리해야 하는 경우가 있다. 이러한 것 중 가장 중요한 것으로는 사용자의 입력에 대해서 반응하는 것이다. 그리고 그와 동시에 네트워크로 통신을 하거나, 대용량의 데이터를 읽거나 쓰고 혹은 데이터들을 처리하는 것을 동시에 진행한다.
앱의 최우선순위는 사용자에게 반응할 수 있게 하는 것이다. 어떤 장시간이 걸리는 일에 대해서 지속적으로 피드백이 주어진다면 사용자들은 그것을 기다릴 수 있다. 하지만 그렇지 않다면 (그래서 UI가 얼어버린 것으로 보인다면) 사용자들은 앱이 문제가 있거나 디바이스가 느리다고 인지하게 된다.더 보기 »작업큐

[iOS/OSX] 특정 작업을 병렬로 처리하기

“동시에 진행되는 작업”을 처리하기 위해서는 iOS 및 OSX 환경에서는 크게 두 가지 방법을 (흔히) 사용한다. GCD (dispatch queue)와 Operation Queue가 그것이다. 오퍼레이션 큐는 GCD의 Objective-C 버전이라 할 만큼 비슷한데 (사실 좀 다르기는 다르다) 어쨌거나 이 두 가지 방법은 스레드의 생성과 관리를 시스템이 알아서 처리해주는 레벨로 가지고 내려가기 때문에 실제로 프로그래머가 신경써야 할 부분을 “동시에 진행되는 작업을 처리”하는 부분에만 집중하면 되도록 해준다. 예를 들면 네트워크를 통해 데이터를 로드해야 하는 경우나 그 반대로 네트워크를 통해 데이터를 저장해야 하는 경우에 응답이 느리다면 (이는… 더 보기 »[iOS/OSX] 특정 작업을 병렬로 처리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