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OpaquePointer

OpaquePointer

Unmanaged 에 대해 – Swift

그 옛날(?) ARC가 없던 시절에 Objective-C 및 코어 파운데이션에서 객체에 대한 참조수 관리는 완전한 수동 방식에 의존하고 있다. 어떤 객체에 대한 retain(참조수를 늘리는 것) 동작은 반드시 그에 수반하는 release(참조수를 내리는 것) 동작을 필요로 했다. 그리고 이 짝이 제대로 맞지 않으면 객체는 필요한 시점에 사라지고 없거나, 반대로 메모리 누수가 발생했다. 그러던 중 자동 참조수 카운팅(ARC)이 도입되었는데, ARC 환경에서는 모든 retain/release/autorelease 콜이 컴파일러에 의해 코드에 자동으로 삽입되었다. 이는 전체적인 코드량의 감수는 물론 개발 난이도를 매우 낮춰주는 역할을 했다.

ARC가 도입된 이후 Objective-C 메소드에 의해 반환되는 모든 Objective-C 객체와 코어 파운데이션 객체의 메모리 관리는 자동으로 이루어졌다. 하지만 C 함수에 의해 리턴되는 코어 파운데이션 객체는 이러한 은혜를 받지 못했다. 따라서 여기에 속하는 객체들에 대해서는 여전히 CFRetain(), CFRelease()를 호출하거나, __bridge*로 시작하는 함수를 통해 Objecitve-C 객체로 브릿징해야 했다.

더 보기 »Unmanaged 에 대해 – Swift

OpaquePointer

OpaquePointer OpaquePointer는 Swfit2.x 에서 COpaquePointer가 이름이 바뀐 타입으로 불투명한1 C 포인터를 감싸는 래퍼 타입이다.1 타입을 반입할 수 있는 구조체의 포인터라면 원 구조체 Tc타입을 Swift 로 반입할 수 있고, 이 경우에는 UnsafePointer<Tc> 의 형태로 쓸 수 있다. 하지만 원 타입을 Swift가 이해할 수 없다면, 그 타입의 크기를 결정할 수 없으므로 이에 대한 포인터 역시 Swift 내부에서 결정하는 것은 어렵다. 물론 UnsafePointer<Void> 타입을 이용하는 것도 가능하다 생각할 수 있지만, 이 경우에는 C에서 void * 타입이며, 어찌됐든 pass 시점에 캐스팅해야 하는 한계가 있다.… 더 보기 »OpaquePointer

SQLite3 C API를 Swift에서 사용하는 방법

Swift에서 SQLite3를 사용하는 방법은 크게 두 가지이다. 하나는 Objective-C에서 SQLite3를 액세스하는 래퍼 클래스를 작성하고, 이 것을 Swift 프로젝트에 포함시켜서 컴파일하는 것이다. Swift는 Objective-C와 자연스럽게 상호호환되기 때문에 Objective-C에 친숙하다면 이 방법도 나쁘지 않다.

관련글 : Objective-C 래퍼를 통해 Swift에서 SQLite3를 사용하는 법

다른 한가지 방법으로는 sqlite3.h 헤더를 Swift에서 반입하여 Swift에서 SQLite3 C API를 바로 사용하는 것이다. 결국 업어치나 메치나 똑같은 것이기는 한데, Swift에서 C API를 직접 사용하는 것은 Swift와 C의 연계 방식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 이 글에서는 Swift에서 Sqlite3를 사용하기 위해 필요한 배경 지식들에 대해서 살펴볼 예정이다. SQLite3 API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필요할 수 있는데, 이 내용은 Objective-C에서 SQLite3를 사용하는 법을 다룬 위 링크에서 대략 소개하고 있으며, 이 글에서는 최소한 SQLite3 API에 대해 알고 있다고 전제하겠다.

SQLite3 C API를 사용하여 쿼리를 실행하는 결과에 대해서는 다음의 과정을 거친다.

  1. 데이터베이스 연결
  2. 쿼리 컴파일 및 쿼리 바인딩
  3. 쿼리 실행 및 각 Row의 데이터 획득
  4. 연결닫기
더 보기 »SQLite3 C API를 Swift에서 사용하는 방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