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yncio의 동기화수단들

asyncio는 단일 스레드에서 비동기 코루틴을 사용하여 동시성 처리를 한다. 따라서 asyncio의 세계에서는 적어도 멀티 스레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자원 선점문제가 없을 것이라 생각할 수 있다. 전적으로 틀린 것은 아니다. 스레드가 1개밖에 없기 때문에 메모리 내의 특정한 객체를 동시에 액세스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 그러나 그외의 IO와 관련된 자원은 여전히 선점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 이러한 문제를 피하기 위해서 asyncio는 threading과 유사한 동기화 수단들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들의 사용 방법 또한 거의 유사하다. asyncio에서 제공하는 동기화 수단에는 다음과 같은 것들이 있다.

  • 락(Lock)
  • 이벤트(Event)
  • 컨디션(Condition)
  • 세마포어(Semaphore)
  • 바운디드세마포어(BoundedSemaphore)
asyncio의 동기화수단들 더보기

(Python) Awaitable에 대해

await 키워드를 통해서 실행이 완료되기 전에 다른 작업으로 전환이 가능한 동작을 모두 대기가능(awaitable)하다고 한다. 대기 가능한 객체 타입에는 코루틴(asycio.corutine), Task, Future가 있다.

코루틴

이 글에서 말하는 코루틴은 yield를 사용하는 전통적 의미의 코루틴이 아닌 asycio 라이브러리 내에 정의된 비동기 코루틴을 의미하며, 이는 async def 키워드를 사용하여 정의한 함수(코루틴 함수)가 리턴하는 객체이다. 아래 예제에서 #1의 코드는 실질적으로 아무일도 하지 않는데, nested()를 실행만 하면 코루틴 객체를 생성만 하고 실행(스케줄링)을 하지 않기 때문이다.

(Python) Awaitable에 대해 더보기

Asyncio를 사용한 비동기 소켓 통신

이 블로그에서는 파이썬으로 소켓 통신을 구현하는 몇 가지 방법을 이미 살펴본 바 있습니다. 원시 소켓인 socket.socket을 사용하는 방법zmq의 REQ-REP 패턴을 사용한 방법이 있었고, 다중 접속을 허용하도록 스레드를 통해 처리하거나, 셀렉터를 사용하여 단일 스레드에서 멀티플렉싱하는 방법도 알아보았습니다. 이번 글에서는 asyncio에서는 과연 소켓 통신을 어떤식으로 구현하는지 살펴보고 역시나 간단한 비동기 다중 접속 에코 서버를 구현하는 과정을 함께 살펴보겠습니다.

Asyncio를 사용한 비동기 소켓 통신 더보기

ZMQ + Asyncio 적용하기

파이썬에서 ZMQ를 사용할 때, asyncio를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asyncio에 적용한다고 해서 크게 달라지는 것은 없고 소켓의 사용방법은 대동소이하다. (실제 IO 시점에 작업 전환이 일어날 수 있게 await를 붙이는 것 정도의 차이만 있다. 대략의 사용법을 정리해보면 다음과 같다.

ZMQ + Asyncio 적용하기 더보기